이승환 – 울다 (윤도현의 러브레터 070127)

0

어떻게 사랑이 그래요 다음 후속곡이라내요
이곡은 가사가 정말 좋다
역시 이승환이라는…..

손톱을 깎다가 울음을 뱉었다
얼만큼 자랐는지 손 내밀어 보라하던 누군가 떠올라
더 자랄 때까지 내버려둘 것을

나의 몸이 나의 맘이 나를 낯설어 하지 않을 때까지
또 다시 울다 자꾸 약해지니 울다 아무 것도 아닌 일에 울다 그치질 않는다
그리워 울다 질리도록 사랑땜에 울다

눈물에 그녀 모습이 씻기어 없어졌으면 해
비우고 또 비웠는데 채워만 진다~

 

샤워를 하다가 울음을 뱉었다
눈을 감지 말았어야 했는데 결국 그녈 보고 말았다
조금 쓰리다 해도 눈 감지 말 것을
나의 몸이 나의 맘이 나를 낯설어 하지 않을 때까지

또 다시 울다 자꾸 약해지니 울다 아무 것도 아닌 말에 울다 멈추질 않는다
그리워 울다 질리도록 사랑 땜에 울다
눈물에 그녀 모습이 씻기어 없어졌으면 해
후련해 지지 않는다 바뀌는 건 결코


작년 12월 공연 못간거 정말 후회 되는데…

Previous article아스날 한국 공식사이트
Next article040810 – ETPFest
Subscribe
Notify of
guest

0 댓글
Inline Feedbacks
View all comment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