나는 문국현을 지지한다.

    0

    이번이 아닐지도 모른다.
    언젠가 이분에게 이 나라를 맡기고 싶다.

    Previous article문득 올려다본 하늘
    Next article12월 16일의 잡담
    Subscribe
    Notify of
    guest

    0 댓글
    Inline Feedbacks
    View all comment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