서글프다.

0
갑자기 눈물이…..
혼자 이러고 있는게 너무 서글프고, 힘들고, 외롭고.

나도  즐겁고 행복하게 살고 싶다.
좀 웃고 지냈으면 좋겠다.

항상 무표정, 시무룩한 표정을 하고 있는 나를 보면
예전에 비해 많이 늙었구나.. 하는 생각이 든다.
내 얼굴을 보면 누가 20대 중반이라고 생각할까

누가 나 좀 웃게 해줬으면

Previous article이쁘다
Next article커피컵에 쓰여있던 시 & 김동률 – 그건 말야
Subscribe
Notify of
guest

0 댓글
Inline Feedbacks
View all comment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