아직 덜 고픈가?

0

그건 아닌데…. 

혼자라는 외로움을 누구보다 잘 아는데…

그 외로움을 깨부수기 위한 일련의 행위중에 하나인 연애.

그 연애로 가기 위한 과정이 너무 귀찮고 짜증난다.

그냥 그 과정이 짜증난다는거…

상대방에게 잘 보이기 위해 좋은 분위기를 잊기위해 어떻게든 대화를 이어나가기 위해
머릿속을 쥐어 짜내는것부터 뭘 해야할지 정해야하는 것까지…

연애불감증인가..
전, 그리고 첫 연애의 후유증이 너무나 크다.

Previous articleCROM – 그대에게..
Next article2000-2001 서태지밴드 라이브 콘서트 태지의 화
Subscribe
Notify of
guest

0 댓글
Inline Feedbacks
View all comments